붉은거위 노트 (redgoose note)

코로나 증상 이전

Nest
Blog
Category
Diary
Hit
120
Star
0

평소같이 회사에 나와서 일하고 있었다.

이번주에는 좀 힘들었던 부분은 수요일부터 담당하고 있던 프로그램 설명 하느라 한시간넘게 일방적으로 말하다보니 목이 점점 아파왔다는 것이다.
목이 아파져서 이 설명하는 시간이 빨리 끝났으면 좋겠다는 바램 뿐이었다.

이게 코로나 전조증상인지 단순히 목이 아파와서 면역력이 떨어진건지는 알 수 없었지만 불안한 느낌이 들기 시작한 시기이기도 하다.

목요일(9일)날에 약하게 감기기운이 있는듯하여 약국에 가서 약한 감기약 정도나 구입해서 먹고 있었다. 설마 코로나겠어 하는 생각도 못하는 수준이었다.
평소에 말을 안하는 편이라서 이번에 말을 많이하다보니 아프겠지 싶었던 것이라서..

감기약으로 하루를 보내보았다.